본문 바로가기
         


상식 이야기/생활 정보

바람의 순우리말 종류 쉽게 외우기

by 빨간피망 2014. 2. 12.

   외국인들이 한국어 공부를 할 때 힘든 부분 중 하나가 색깔을 표현하는 형용사가 엄청 많고 차이점을 찾기 어렵다는 것이다. '노랗다' , '샛노랗다' , 노르스름하다' , '누렇다' 등 한국인도 사실 구분하기 쉽지 않는 경우가 많다. 이와 비슷하게 바람의 예를 들어  보자. 살바람, 맞바람 ,황소 바람, 소소리 바람 등 상당히 많다. 필자도 제대로 아는 바람의 종류는 그리 많지 않지만 동/서/남/북 4방향에서 부는 바람은 아직도 까먹지 않고 외우고 있다.  오늘은 방향에 관련된 바람의 종류와 외우는 법에 대해 알아보자.





방향에 따른 바람의 명칭은 다음과 같다.


 

서 

남 

북 

 샛바람 (동부새)

 하늬바람

 마파람 (앞바람)

 된바람 (덴바람 , 뒤바람)


당장은 기억이 된다. 하지만 며칠지나면 마파람이 동쪽인지 샛바람이 서쪽인지 해깔리기 시작한다. 그래서 조금 변화를 주고 외웠다.


'동서남북 삼일마다 부는 바람' 이렇게 바꿔 기억한다.


 

서 

남 

북 

 삼=셋=바람

일=하나=하늬바람 

마=파람 

다=바람 





그 밖에도 몇가지를 더 설명하자면...


높새바람 - 북동풍으로 자주 들어 본 바람, 오호츠크해 기단, 푄현상 설명시 꼭 등장하는 바람

높하늬바람 - 북서풍 , 위에 바람과 비교해서 규칙성을 찾아보면 '높'은 '북'을 '새'는 '동' '하늬'는 서쪽을 의미함을 알 수 있다.

샛마파람 - 동남풍

피죽바람 - 오전 동풍 + 오후 북서풍 , 


댓글0